음악인, 영화인들 플랫폼 제공자에게 수익을 뺏기는 게 심각한 문제이긴 합니다. 그런데 GNU 자유오픈소스 진영에서는 과금용 DRM이 독점소스라서 운영체제의 통제권을 정부나 기업등에 뺏기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온라인 파일을 공개하고 누구나 수정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권장합니다. GPL 라이센스도 하버드 대학 컴퓨터에 깔리는 소프트웨어의 소스를 요구하는 데서 착안되었습니다. 넓게 길게 봐서, 어쩌면 컴퓨터의 탄생으로 디지털 지식의 과금은 불가능해진 걸 지도 모릅니다. 컴퓨터가 지식인의 친구가 아니라 밥줄을 끊게 된 거죠. 도구가 사람을 행복하게만 만들지는 않으니까요.

Posted by aaidee 아아이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컴퓨터의 미래 모습을 상상할 수 있습니다.

일단은 디스플레이 모양만 남고 나머지는 다 작아지는 거죠.

카드형 스마트폰, 책받침형 태블릿은 요새 것들의 직속 후손이 될겁니다.

가정용 데스크탑은 없어지고 대신 책받침형에 키보드나 마우스, 제스처인식을 추가시킬 수 있습니다.

더 작아지면 안경형, 콘택트렌즈형, 두루말이형이 나옵니다.

디스플레이가 없는 MP3P 후손들은 장갑형, 반지형, 구슬형, 펜형, 이어폰형, 인형형이 나올 겁니다.

이때는 이미 컴퓨터가 벽 곳곳에 설치되어 있어서 위의 모바일 컴퓨터와 통신을 하겠죠.

필요에 따라서 피부에 빛을 쏘거나 길거리나 벽 등과 무선으로 연동되는 기능이 생기겠죠.

쉽게 말해서 현재 나와 있는 주변기기 속으로 컴퓨터가 들어간고 보시면 됩니다.

네트워크 속도가 빨라서 세계를 지배하는 독제 빅브라더 서버에 종속될 수도 있지만

그 암흑 시대를 거쳐서 무한대의 개인서버가 서로 P2P통신하는 GNU 분산권력 세상이 오게됩니다.

그러면서 빅브라더와 무한개의 분산서버가 서로 대결을 하는 거죠.

그러다가 유전자 조작과 갑작스런 전염병 창궐, 전쟁으로 인한 IDC 폭발, 자원 고갈로 컴퓨터 생산 중단이나 에너지 위기 등으로 컴퓨터없는 산업화 이전 세계로 돌아갈 수도 있고요.

그 때는 세벌식 타자기가 첨단 기술로 각광받는 거지요.

아니면 뇌파 컴퓨터가 나오면서 입출력이 다 뇌파로 되면 인간의 오감이 다 가짜가 되고 주변기기가 의미없어지게 됩니다.

그 때부터 영화 매트릭스 시대가 시작됩니다.

Posted by aaidee 아아이디

댓글을 달아 주세요